[이글루스 피플] 삶이 주는 감동을 전달하고 싶다. EST_ 님!


Q. EST_ 님 자신에 대해 간단히 소개해 주세요.
서른 중반으로 달려가고 있는 동안 많은 일을 겪어 오면서도 여지껏 정작 이렇다 할 만한 뭔가를 이루지는 못한 다소 덜떨어진 그림쟁이입니다만, 2003년 1월 말에 이글루스를 통해 블로그의 존재를 알게 되어 그때부터 또다른 삶의 활력소를 하나 늘려서 지금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사실 블로그를 처음 열 때만 해도 중학 시절부터 조금씩 모아두었던 영화표 스크랩의 연장선 정도로 생각했었는데, 어느 순간 돌이켜보니 온갖 편협한 관심사와 신변잡기들을 기록하는 곳이 되어 있네요. 지금은 영화표 스크랩 외에도 여행기라든가 식도락, 책이나 취미생활 또는 개인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있는 특정 작품들에 대한 포스트 등으로 꾸려가고 있습니다. 딱히 방향성이 있다기보다는, 이것저것 개인적인 관심사에 대한 기록을 남기는 곳인 셈이죠.

Q. 특별히 기억에 남는 책의 문구나 드라마(영화) 대사가 있다면 알려주세요.
당장 떠올리라면 그림쟁이로서의 인생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 <스타워즈>의 클래식 트릴로지 2편인 <제국의 역습>에서 탄소냉동장치에 잡혀들어가는 한 솔로와 레아 공주의 대화가 생각납니다. 레아가 "I love you." 라고 외치자 덤덤한 표정으로 한 솔로가 "I know."라고 답하던 부분인데, 겉보기와는 달리 서로의 마음 깊은 곳을 이해하고 결속해 있는 이런 커플이 좋아요.

Q. 10년 후 자신의 모습을 상상한다면 어떤 모습일까요?
구체적인 모습은 잘 상상이 가지 않는데, 어쨌거나 그림쟁이인 만큼 계속 이 분야에서 열심히 일하며 끊임없이 모든 것들로부터 감동받는 사람이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림쟁이든 글을 쓰는 사람이든, 크리에이터에겐 삶의 주변 모습을 통해 받는 감동에서 우러나오는 창작에 대한 욕심이야말로 진정한 즐거움이니까요. 아직은 힘겹게 일과 생활을 병행하는 정도의 사람에 지나지 않습니다만, 그때쯤이면 제가 만든 몇 작품 정도는 자랑스럽게 이야기할 수 있겠지요. 자신만의 개성으로 가득찬 세계관도 하나 정도 완벽하게 갖추고 있을 수 있다면 정말 뿌듯하고 기쁠 겁니다.

Q. EST_ 님께서 특별히 찾는 맛집, 혹은 요리가 있다면 소개해 주세요.
미식가는 아닙니다만 뭔가 맛있게 먹고 사진도 찍은 날에는 제 블로그의 '냠냠냠' 카테고리를 통해 포스팅을 하고 있고요, 아직 다루지 않은 곳이라면 홍대 인근 규수당 뒷편의 '레 뜨레 깜빠네' 이야기를 하고 싶습니다. 매콤한 해산물 파스타인 '뜨레 깜빠네'와, 연어와 새우 토핑의 '로자 디 마레' 피자를 함께 놓고 하는 식사는 정말 행복한 순간이지요.

Q. 갖고 계신 프라모델 중 아끼는 것을 소개해 주신다면요?
솔직히 프라모델은 그다지 비중있게 다루는 내용이 아닌지라 다소 예상치 못했던 항목이군요. 사실 관심이 가는 작품과 관련된 것이나 흥미로운 디자인의 메카닉 프라모델 등을 모아두고 있긴 한데, 정작 만들어서 완성까지 가는 경우가 참 힘든지라 어디 가서 프라모델이 취미라고 이야기할 처지는 못 됩니다. 노후대책 내지는 프라모델 박제를 수집하는 게 아닌가 싶기도 해요.
아무래도 개인적인 감정이입이나 희소성 등이 애착의 동기가 될 텐데, '가장 아끼는'이라는 조건은 애매하지만 굳이 고르라면 일단 <초시공세기 오가스>라는 작품에 등장했던 이슈킥이라는 메카가 있습니다. 참신함에서는 절정을 이루었다고 생각하는 80년대의 수많은 애니메이션의 메카닉 디자인 중에서도 아주 강한 인상으로 자리잡은 메카닉인데다 구하기도 쉽지 않다는 점 때문에 애착이 가는군요. 또하나는 <싸워라!! 이크사-1>이라는 작품의 두 주인공을 재현한 프라모델로, 희소성이라든가 제품의 질이라든가 하는 문제를 떠나 개인적으론 이쪽 직업을 선택하게 된 일종의 계기를 마련해준 작품인지라 따로 카테고리를 만들어 자료수집과 정리에 열중할 만큼 작품 자체에 천착하고 있는 것이 그 이유입니다.

Q. EST_ 님이 추천하는 블로거 5분과 추천 이유에 대해 말씀해주세요.

1. 깃쇼 님의 The vision of the minor
동인혼과 탁월한 센스로 무장하신 깃쇼님의 블로그. 스타워즈도 스파이더맨도 배트맨도 해리포터도, 전 깃쇼님 글과 그림 덕분에 몇배쯤 재미있게 즐기고 있답니다.

2. 잠본이 님의 잠보니스틱스
잠본이님의 블로그를 방문하면, 인터넷을 왜 거미줄(Web)이라고 표현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제가 블로그라고 하는 매체에 눈을 뜬 것도 이분의 블로그를 통해서였지요.

3. 질풍 17주 님의 질풍 17주의 머브러브 라이프
게임 회사에서 그래픽 일을 하고 계시는 질풍 17주님은 게으른 저와는 달리 꾸준히 많은 자작 그림을 올리고 계십니다. 마징가의 새로운 해석인 '프로젝트 요(妖) 마징가' 카테고리에 주목.

4. hidesada님의 私のありのまま
온라인보다는 오프라인으로 더욱 친숙한 지인 hidesada님의 블로그입니다. 출판 쪽 일을 하고 계신데 특히 동화책에 관심이 많아서 많은 정보를 얻곤 합니다. 세번째 일본여행 때는 하룻동안 함께 동화책과 관련된 곳을 찾아다니기도 했지요.

5. Loomis 님의 The Gathering Initiated
특촬물 중심으로 포스팅을 하고 계신 Loomis님의 블로그에서는 진중한 전문적 시각과 함께 장르에 대한 깊은 애정을 느낄 수 있습니다.

Q. 마지막으로 자신의 이글루를 방문하는 분들께 하고 싶은 말씀은요?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찾아주셔서 늘 쑥스럽습니다. 앞서 말씀드렸듯이 처음엔 혼잣말처럼 시작한 것이라 딱히 방향성이 정해진 것도 아닌데다 그때그때의 관심사에 대해 다루고 있기 때문에 장황하고 편협하기만 한 곳입니다만, 이런 사람도 있구나 하고 봐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Book /Cafe 알파 13, 아리아 ARIA 6, 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 전5권 세트

Music /Blade Runner, Star Wars Episode 3, Duke Jordan Trio - Flight To Denmark

Movie / 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유령 신부, 가메라 3: 사신 이리스 각성

Food / 하카타분코의 인라멘, 요기가 실험가게의 요기가 면, 롯데리아 종로3가점 앞 포장마차의 모래집 구이

Wish List / Modern Masters volume 3: Bruce Timm, Indiana Jones and the temple of doom OST, 사랑이 없어도 먹고 살 수 있습니다

Bookmark Site / http://comix.pe.kr, http://www.buzzscope.com/timm/, http://gonbro.com

EST_ 님은 [EST's nEST] 이글루에서 영화와 애니에 대해 블로깅 하시는 이강호 님이십니다. 이강호 님은 캐릭터/애니메이션 컨셉 디자이너로 일하고 계십니다.

EST_ 님의 이글루 바로가기
by tomato | 2005/10/07 10:25 | 이글루스 피플 | 트랙백(1) | 핑백(1) | 덧글(52)
Tracked from The Sad Cafe.. at 2005/10/07 15:51

제목 : EST_님 이글루스 피플 선정 ^^
[이글루스 피플] 삶이 주는 감동을 전달하고 싶다. EST_ 님! - 이글루스 피플에서 트랙백 [#IMAGE|b0047089_15502230.jpg|200510/07/89/|mid|540|195|pds2#]와우~ 제가 아는 분들중 직장인님, 써니님에 이어 드디어 EST_님도 이글루스 피플에 선정 되셨군요~ 사실 더 빨리 선정 되셨어야 하는 ......more

Linked at 잠보니스틱스 : [링크] 이글.. at 2007/09/07 12:58

... 련링크 | 비공식 인터뷰 +시대유감님 +아레스실버님 | 설문 모음 +끄레워즈님 | 인터뷰 ★대중시각문화탐방 +질투가면님 +카오스님 +EST_님 | 인터뷰 +히미코님 +모모맨님 +충격님 +아프란시샤아님 +알트아이젠님 +히지리님: 2호점 | 1호점 +ホシノ=ルリ님 +skan님 +eris님 +444님: ... more

Commented by 렉스 at 2005/10/07 15:14
EST_님 드디어!!><)
Commented by 리드 at 2005/10/07 15:26
선정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디제 at 2005/10/07 15:32
진작에 선정되셨어야 하는데 늦은 감이 있군요. 축하드립니다. ^^
Commented by 월야 at 2005/10/07 15:33
이글루 피플 선정에 축하드립니다!!

정말 늦은 감이 없지 않군요 ^^
Commented by 버닝야옹 at 2005/10/07 15:35
오홋! 축하드려요. 사진은 왠지 기내에서 찍은 것 같네요^^
Commented by sadcafe at 2005/10/07 15:45
허억! 피플 선정 축하드립니다! 이글루양이 드디어 이글루스 공식 마스코트가 되는겁니까? ^^;
Commented by leiness at 2005/10/07 15:55
피플 선정 축하드립니다. ^^
Commented by 산왕 at 2005/10/07 15:59
오우~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베르커드 at 2005/10/07 16:02
으악! EST_ 님이 드디어 +_+ 축하드립니다.
조만간 다른 닉으로 찾아뵙겠습니다.
Commented by 질풍17주 at 2005/10/07 16:03
핫, 피플에 선정되셨군요. 축하드립니다~ ^.^
Commented by 계란소년 at 2005/10/07 16:07
와아 EST_님이! 역시 헤어 스타일이 특징이군요. 피플 선정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쿨짹 at 2005/10/07 16:18
^^ 추카드려요..
Commented by 냉혈한 at 2005/10/07 16:18
선정 축하드립니다아
Commented by 직장인 at 2005/10/07 16:28
... 전 이미 올라와 계신줄 알았습니다.. -_-;;;
피플에서 뵈니 더욱 반갑습니다. 축하드려요 ^_^
Commented by 지조자 at 2005/10/07 16:43
여태까지 피플이 아니셨군요...
아무튼 피플 등극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rumic71 at 2005/10/07 17:05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kenshiro at 2005/10/07 17:20
오옷. 드디어 선정되셨습니까. 다음에 뵐 때는 축하선물이라도 준비해야 겠군요. 축하드립니다!! ^^
Commented by Loomis at 2005/10/07 17:52
이글루스 피플 선정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
Commented by dri-naru- at 2005/10/07 19:14
어, 아직 피플이 아니셨던 겁니까; 피플 등극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Sion at 2005/10/07 19:48
와우~ 이플 등극을 축하드립니다>_<)/ 문답에 이글루 땅에 대한 얘기가 없는 건 의외군요;;
Commented by 알바트로스K at 2005/10/07 19:56
'에스트' 의 N'에스트'
읽을수록 맘에 든다니까요 (웃음)
Commented by BLIAR at 2005/10/07 20:18
으어, 드디어 피플에 오르셨군요! 축하드립니다 ^ㅂ^)/
Commented by noto at 2005/10/07 21:01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hansang at 2005/10/07 21:53
축하드려요~!!!
Commented by 한님 at 2005/10/07 22:04
드디어 EST님 피플 등극!!! 축하합니다~~~~~~
Commented by THX1138 at 2005/10/07 22:08
드디어!!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바람조각 at 2005/10/07 22:20
축하드립니다. 자화상과 비슷하시군요 ^^
Commented by 프리스티 at 2005/10/07 23:03
선정 축하드립니다. 캐릭터와 정말 비슷하시군요 :-)
Commented by DAIN at 2005/10/07 23:45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깃쇼 at 2005/10/08 00:00
축하드립니다! 그리고 고맙습니다^^;;;;
Commented by amanzo at 2005/10/08 00:28
앗, 잠수중이라 뒤늦게야 피플에 오르신 걸 알았네요.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솔밤 at 2005/10/08 00:47
축하드려요^^ 언젠가 한 번은 오르실 것 같더라니~
오늘도 에스트님의 피규어 리뷰를 보며 '삶이 주는 감동'을 절절하게 전달받는 저입니다....(....)
Commented by skan at 2005/10/08 02:03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푸른마음 at 2005/10/08 02:12
EST_님은 당연히 피플이리라 생각했었는데.... 등극이 늦은 듯 하지만 진심으로 축하드려요~
(그나저나 따님이 안보이네요?)
Commented by Naive at 2005/10/08 02:56
EST_님 선정은 조금 늦은감이 있네요. 피플 등극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klesa at 2005/10/08 07:50
에스트님 경축~
Commented by andRe at 2005/10/08 08:26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잠본이 at 2005/10/08 11:49
등극 감축드리옵니다. and 추천 감사합니다. ;>
Commented by 觀鷄者 at 2005/10/08 12:47
이글루스 피플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메르키제데크 at 2005/10/08 17:12
피플선정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나른한오후 at 2005/10/08 18:14
에스트님 멋쟁이~
Commented by 아메노_유이 at 2005/10/08 19:12
EST_님 이글루스 피플 되셧군요/ㅅ/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이치하라-츠네 at 2005/10/08 22:29
앗 사진이 정말 로고이미지의 캐릭터와 비슷해서 깜짝;
이글루땅 얘기는 인터뷰도 안해주네요 ;ㅅ; 이글루스 나쁘다;

아, 아무튼 선정 축하드려요!! 왜 이제서야 됐는지 조금 의아한느낌도 있지만 ;ㅅ;
Commented by 니케 at 2005/10/09 10:03
이글루스 피플 축하드립니다 ^^
Commented by 펭귄대왕 at 2005/10/10 11:19
피플 선정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Cool-Hot at 2005/10/10 23:21
축하드려요 >_<
Commented by 트윈드릴 at 2005/10/10 23:50
이야 너무 늦게 알아버렸군요...축하드립니다. (_ _)
Commented by EST_ at 2005/10/11 00:55
렉스// 감사합니다.(긁적긁적)

리드// 감사합니다. 찾아주시는 분들 덕분이죠.

디제// 사실 제 블로그는 그리 보편적인 곳은 아니니까요. 감사합니다.

월야// 감사드립니다. 쑥스럽군요.

버닝야옹// 감사합니다. 사실은 최근 찍은 마땅한 사진이 없어서 작년 친구 결혼식 때 제주도행 비행기에서 찍은 사진을 OTL

sadcafe// 감사합니다. 이글루양은 마스코트라기보다는 즐거웠던 이벤트로 생각하고 있답니다.

leiness// 감사드립니다.^^

산왕// 감사합니다. 굉장히 쑥스러운 며칠간이었답니다;

베르커드// 건강히 잘 지내시지요? 조만간 다시 뵐 날을 고대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질풍17주// 어쩌다 보니 그렇게 되었네요. 감사합니다. 추천 블로거 란에 미리 양해 구하지 못한 점은 용서해 주세요^^;

계란소년// 감사합니다. 모교인 모 대학 앞에 가면 저같은 사람은 길거리에 널렸답니다.^^;;;

쿨짹// 감사합니다^^
Commented by EST_ at 2005/10/11 00:55
냉혈한// 감사합니다아~

직장인// 그다지 보편적인 블로그는 아니라고 생각했는데 어찌어찌 선정이 되었네요. 감사합니다.

지조자// 감사합니다.^^

rumic71// 감사합니다! 사실은 rumic님이야말로 피플에 어울리는 분인데...

kenshiro// 선물은 무슨...(창피하잖습니까) 감사합니다.^^

Loomis// 감사합니다. 영화나 애니메이션에 대해 포스팅하고 있다곤 하지만 Loomis님의 정리된 글을 따라가기엔 한참 멀었는데 말이죠.

dri-naru-// (긁적긁적) 감사드립니다!

Sion// 감사합니다. 이글루땅이야 뭐...(흐흐흐)

알바트로스K// 감사합니다. 그런데 사실은 둥지가 아니라 점점 토굴이 되어가는 듯 해서...

BLAIR// 감사합니다. ^ㅂ^/

noto// 감사드립니다.

hansang// 고맙습니다. hansang님에 비하면 한참 늦었죠?(웃음)
Commented by EST_ at 2005/10/11 00:55
THX1138// 감사합니다^^

바람조각// 감사합니다. 사실 그림 쪽이 많이 왜곡되었죠. 실물은 많이 삭아서... 쿨쩍.

프리스티// 감사합니다. 그림은 사기입니다.(단호^^)

DAIN// 감사합니다.

깃쇼// 감사합니다! 추천 블로거 란에 대해 미리 말씀 못 드린 건 용서해주실거죠?

amanzo// 잠수중임에도 축하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솔밤// 감사합니다. '삶이 주는 감동'은 좀... 아아악(스스로 돋는 닭살에 어쩔 줄 몰라하는 중)

skan// 감사합니다~

푸른마음// 감사합니다. 딸네미는 책상 앞에 두신 머그잔을 보시면...(퍼퍽)

Naive// 감사합니다. 이글루스에는 저같은 사람만 있는 것이 아니니까요. 사실 제 포스트가 그리 보편적인 것도 아니고...

klesa// 감사합니다~

andRe// 감사드립니다-
Commented by EST_ at 2005/10/11 00:56
잠본이// 감사드립니다. 새삼스럽지만 잠본이님 덕분에 이글루스를 알게 되어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觀鷄者// 감사합니다.^^

메르키제데크// 감사합니다. 인사 덧글도 계속 달고 있으니 점점 쑥스러워지는군요^^;;;

나른한오후// 그럴리가요~ 하지만 감사합니다.

아메노_유이// 감사드립니다♡

이치하라-츠네// 앞서도 계속 말씀드렸지만 그림은 사기라니까요?! 감사드립니다^^

니케// 감사드립니다^^

펭귄대왕// 감사합니다~

Cool-Hot// 감사드려요>ㅁ<

daidong// 감사합니다. 그나저나 요즘 건강때문에 걱정이군요. 몸조리 잘 하시길...
Commented by 백탄왕 at 2006/05/26 17:12
와우. 여기까지 올랐었네요~~
이야.. 사진 뵈니까.. 10년전과 그대로시네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